정동진도 간다~

뜻밖의 곳에서 영화초청이 된다.

원래 인디포럼이나 여성영화제 쪽을 예상했었는데- 그 쪽은 다 떨어지고

지금까진 미쟝센단편영화제와 정동진독립영화제…

 

정동진은 규모가 큰 곳은 아니지만

바닷가에서 보는 야외상영, 꽤나 매력적일 것 같다…

 

정동진은 한 두번정도 갔던 것 같은데…

그게 다 스무살 언저리쯤이었으니

 

감개무량 ㅎㅎ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